본문

  • 리뷰

    78

  • 일정 등록

    0

  • 방문했어요

    8

  • 조회

    61,683

  • SNS 공유

    53

상세정보

제주김녕미로공원
제주김녕미로공원


김녕미로공원은 사계절 푸르름을 유지하는 상록수 랠란디(Leylandii)가 수벽을 이루고 있는 우리나라 최초의 미로공원이다. 랠란디 나무 특유의 향기와, 공원 바닥내 화산석 ‘송이’는 헛갈리는 미로를 헤매다 나온 여행자들에게 한결 맑은 기운을 느끼게 만든다. 연인은 물론 남녀노소 누구나가 즐거워하는 김녕미로공원은 가족들에게 특히 인기가 많은 코스이며, 제주도민이 가장 사랑하는 명소로 꼽히기도 했다. 또한 30년 전, 제주를 사랑한 미국인 더스틴 교수의 아이디어로 개발되어 운영 수익금을 매년 제주대학교를 비롯한 지역사회로 환원하고 있다.

사람 키보다 훨씬 높은 3미터 높이의 나무가 빼곡하게 이어진 길은 종착점을 찾아가는 데 알쏭달쏭할 만큼 정리가 잘되어 있다. 정말 길을 찾기 쉽지 않을 정도로 흥미진진한 나무 숲 미로다. 또 공원 이곳저곳에 50여 마리의 고양이들이 자유롭게 살아가는 김녕미로공원은 우리나라 최초의 고양이공원으로 알려질 만큼 어여쁜 고양이들을 구석구석에서 만날 수 있는 곳이다. 처음 공원을 조성할 때부터 주변 자연을 그대로 유지하는 것을 중요히 여겼고 숲과 마을을 오가며 살아 온 고양이들도 그런 의미에서 ‘있는 그대로 둔 것’이 지금에 이른 것이다.

150년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프랑스의 지베르니 모네 정원처럼 오래도록 제주인과 함께 상생하는 공원이 되길 희망하는 김녕미로공원에서 답답한 요즘 생활의 출구를 찾아보는 건 어떨까. 직접 경험해보면 진정한 미로찾기의 희열을 맛 볼 수 있을 것이다. 


제주김녕미로공원
제주김녕미로공원
제주김녕미로공원